분류 목록
    분류 전체보기 (1632)
    남식이의 생활 이야기 (149)
    유용한 정보<휴대폰> (744)
    유용한 정보<컴퓨터> (692)
    유용한 정보<기타> (47)
휴대폰의 3.5파이 이어폰 단자에 연연하지 말자
 2009년 10월 한국에 초콜릿폰4(SU630/KU6300/LU6300)이 출시됩니다.
 그러나, 해외향 제품에 있는 Wi-Fi(무선랜)과 3.5파이 이어폰 단자를 제거한 후 지상파DMB(T-DMB)와 카메라를 800만화소로 변경되어 한국에 출시됩니다. 이미 해외에서 출시한 후 한국에 출시되는 제품은 Wi-Fi(무선랜)와 같은 이동통신사의 수익을 저하시킬 우려가 있는 장치를 제외하는 사례가 많이 있었습니다. 이동통신사의 수익에 아무런 영향을 미치지 않는 3.5파이 이어폰 단자를 제거하는 이유는 모릅니다.


3.5파이 이어폰 단자에 열광하는 이유는?

1. 이용용도(음악, 동영상등..)에 적합한 이어폰을 선택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진정한 음악 매니아라면 블루투스는 사용하지 않을 것 입니다.)
2. 해외제품에 있는 기능이 한국에서 출시되는 제품에서 제외되는 것은 부당하다고 느껴집니다.
 (솔직히 한국에서 출시되는 제품에서만 제외된다는 것은 차별성이 느껴집니다.)
 이미 블루투스가 많은 휴대폰에 장착되었고, 저렴한 가격에 판매중인 이 시점에서 많은 사용자가 3.5파이 이어폰 단자에 열광하는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을 수 있지만, 그 중 가장 이해하기 쉬운 몇가지만 이곳에 작성하였습니다.


3.5파이 이어폰 단자에 대한 나의 생각

 필자는 현재 3.5파이 이어폰 단자를 내장하고 있는 삼성전자의 아몰레드(W850)를 구입하여 사용하고 있지만, 3.5파이 이어폰에 비하여 블루투스 이어폰을 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3.5파이 이어폰 단자가 어떠한 이어폰이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준다는 장점도 갖고 있지만, 일반인에게는 큰 차이가 없다는데 중점을 둬야 할 것 같습니다. 필자의 경우에는 3.5파이 이어폰과 블루투스 이어폰의 음질의 차이점을 찾지 못하였습니다. (아마도 저 혼자만 차이점을 찾지 못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필자의 경우에는 비교적 중저가형 이어폰을 구입하여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큰 체감을 느끼지 못했을 수도 있습니다. 이 것은 사용자와 사용자가 사용중인 이어폰의 성능에 따라서 차이가 있을 수 있다는 점을 감안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3.5파이 이어폰을 휴대폰에서 사용하는 방법?

 휴대폰에 3.5파이 이어폰 단자가 제거된다고해서 3.5파이 이어폰을 사용할 수 없는 것은 아닙니다. 이미 각 휴대폰 제조사에서는 구매자의 요구사항을 받아들여 2-3년전부터 3.5파이 이어폰을 사용할 수 있는 리모콘(이어폰 잭)을 서비스센터/오픈마켓(인터넷 쇼핑몰)을 통하여 판매하고 있으며, 최근에 출시되고 있는 Divx 휴대폰에는 기본적으로 리모콘(이어폰 잭) + 3.5파이 이어폰으로 이어마이크폰을 대체하는 경우가 많이 있기 때문에, 휴대폰에 3.5파이 단자가 빠져서 3.5파이 이어폰을 사용할 수 없다는 생각은 하지 않아도 됩니다.
 3.5파이 이어폰 단자가 휴대폰에 있다고 하더라도, 휴대폰에서 EQ, SRS, Dolby, DNSe등과 같은 음향기술이 없다면 3.5파이 이어폰 단자의 존재는 유명무실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참고로 SK텔레콤에서 출시되는 휴대폰의 중 Melon Player를 탑재하고 출시되는 휴대폰의 대부분이 EQ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 음 악 : EQ, SRS, DNSe 등...
 · 동영상 : Dolby, SRS, DNSe 등...


리모콘을 이용한 3.5파이 이어폰의 사용


 필자가 사용중인 아몰레드폰(W850/W8500/W8550)에는 3.5파이 이어폰 단자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렇지만, 여러분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서 필자는 제조사 또는 인터넷을 통하여 구입할 수 있는 휴대폰 리모콘 컨트룰러를 이용하여 3.5파이 이어폰을 사용하는 방법을 소개할 것입니다. 이 부분에 대하여 궁금하신 점은 댓글로 질문해주세요.
의견을 남겨 주세요
  1. Favicon of http://cool.textcube.com Daniel Choi 2009.09.20 01:56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 폰을 거쳐서 3.5파이가 내장되어 있는 소니에릭슨의 엑스페리아를 사용하고 있습니다만.
    굳이 필요할까 싶었던 단자로 인해 아이팟 등의 기기를 굳이 가지고 다니지 않게 되는 모습을 발견했습니다. 블루투스를 제외하고선 젠더의 불편함은 휴대의 불편함과 내구성의 불편함을 가지고 있지요.
    번들 이어폰은 음질을 들어줄 수 없을만큼 조악한 경우도 있고 대부분 젠더와 본체의 연결 단자 자체도 내구성이 많이 떨어지는 것을 경험했습니다. 굳이 어렵지 않아보이는데도 빼려는 국내 제조사가 도무지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혹자는 젠더 업체가 관련되어 있다는 주장도 보긴 했습니다만 말이죠 :D

    • Favicon of http://jnstory.net 조남식 2009.09.20 10:47 수정/삭제

      아무래도 악세서리를 한개라도 더 판매하기 위해서는 필요하긴하겠지만, 리모컨의 경우 잘 고장나지 않더군요..-.-;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unkarma 낙관비관 2009.09.21 17:20 수정/삭제 댓글쓰기

    젠더도 젠더지만;; 충전 겸용 젠더가 비싸고 불편하더군요. 3.5파이가 달려 있으면 충전이 가능하다는 점이 이점이 아닐까요?

    • Favicon of http://jnstory.net 조남식 2009.09.22 21:53 수정/삭제

      그런 부분도 있지만 오랜시간동안 휴대폰을 사용하시는 분이 계시는 분이 많지 않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제조사에서는 그 자리에 다른 것을 넣을 수도 있을 듯 합니다.
      그렇지만, 우선 젠더로 대체가 가능한 부분이기 때문에..^^

  3. Favicon of http://brainage.egloos.com/ 천하귀남 2009.09.22 23:32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는분 젠더가 망가졌다길래 직접 납땜해서 수리해 드렸는데 저질PVC로 어느정도 쓰다가 망가지기 딱좋게 만드는데 회사 마인드에 치가 떨리더군요.
    블루투스를 쓰면 된다라고 하지만 블루투스 자체의 가격이 저렴한게 아닌데요. 더군다나 음악용 스테레오방식은 더 비싸고 배터리의 사용시간문제도 있습니다. 빵이 없으면 과자를 먹으라는 말과 다를것이 없군요.

    • Favicon of http://jnstory.net 조남식 2009.09.23 01:22 수정/삭제

      제 포스트의 내용을 잘 이해하신 것 같습니다.
      제 포스트의 내용은 3.5파이 단자를 대체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 서술하고 있습니다. 현재 3.5파이 단자를 채용하고 있는 휴대폰이 많지 않고, 차후 LG전자에서 출시되는 쵸콜릿폰4에도 3.5파이 단자가 없다는 것을 감안하여 작성한 글입니다.
      블루투스 이어폰의 경우 저렴한 제품은 3만원선에서도 충분히 구입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고사양의 경우에도 10만원에 구입할 수 있습니다. 소비자에게는 다소 비싼가격이 될 수 있지만 블루투스 이어폰을 만나면 3.5파이 이어폰이 얼마나 번거롭게 느껴지는지 써보신 분은 아실겁니다.
      배터리 사용시간의 경우에도 음악재생시에는 평균 11시간이상을 사용가능하며, 충전도 MicroSB 또는 USB전원어댑터를 통하여 충전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저가형에는 USB전원어댑터 대신 PC USB포트를 통하여 충전)
      쓰기 나름이 아닌가 싶네요...

  4. Favicon of http://konatamoe.tistory.com 코나타의마음 2009.09.25 20:51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외에는 다 있는 3.5파이 커넥터가 한국에 들어오면 모두 없어져 버립니다
    아뭘레드폰만 거의 유일하게 살아들어왔죠 20핀커넥터가 젠더로 음악을 들을 수는 있지만 불편합니다
    소비자로썬 편한 3.5파이 커넥터가 꼭있었으면 하네요

    그리고 SKT용 단말기는 통합플레이어 때문에 EQ,음장효과등을 거의 사용할 수 없고게다가 플레이어 UI부터 기능까지 모든게 안좋기 때문에 SKT용기기는 별로 추천을 안하고 있답니다 ㅠ

    • Favicon of http://jnstory.net 조남식 2009.09.25 23:45 수정/삭제

      저도 현재 SKT로 출시된 아몰레드 단말기를 사용하고 있지만, 절대 다른 분들에게는 추천해드리고 싶지 않습니다. 굳이 구입하셔야한다면 가족가입년수가 10년 이상이고 55,000원짜리 요금제를 사용하시려는 분입니다. (20년된다면 더 좋습니다.)

  5. 우리집왕자 2009.10.02 09:39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래도 리모콘(변환잭)같은걸 들고 다니는것보단, 이어폰만 갖고 다니면 훨씬 휴대성이 편리하기 때문이죠......그리고 차에서 카팩으로 음악을 듣거나, 외부스피커에 연결해서 음악을 들을려구 할때도...꼭 리모콘(변환잭)이 있어야 음악을 들을수 있으니....여간 번거로운게 아닙니다.
    3.5파이가 있냐 없냐의 차이가 아니라....변환잭(리모콘)을 들고 다니냐, 안들고 다니냐의 차이이니...더이상 말할필요 없죠.

    • Favicon of http://jnstory.net 조남식 2009.10.02 11:28 수정/삭제

      우리집왕자님의 말씀대로 리모콘을 휴대하는 것은 번거로운일이 될 수 있지만, 어떻게 보면 3.5파이 이어폰을 소지하고 다니는 것과 동일하게 번거로움이 느껴지는 것입니다.
      리모콘이야 이어폰에 꼽아두고 사용하면 되기 때문에...;;

  6. JHS 2009.10.11 02:16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루투스를 이용하거나 젠더가 있으니 어느정도 보안이 된다 그러니까 3.5파이에 연연하지 말자...

    이건 좀 잘못된 생각같습니다. 사용자의 편의를 위해서 블루투스로 들을수도 있고 유선이어폰을

    사용할수도 있어야 하는것이 당연한것이라 생각됩니다. 더구나 엄청난 스펙다운을 겪은 아레나같은

    폰의 예를 들면 MP3 DRM도 해제되고 돌비사운드도 지원되는데다가 무엇보다 70만원이라는

    거금을 들여 사는 폰인데 3.5파이가 없다는게 말이 안됬죠 그리고 일반 MP3에서도 사용되는

    이어폰을 휴대폰에 그대로 꽂아 사용할수 있다는것은 굉장한 장점이라고 생각되는데요

    마지막으로 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3.5파이가 제거되는 이유는 통신사의 문제가 아니라

    제조사가 이어폰 팔아먹으려는 수작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 Favicon of http://jnstory.net 조남식 2009.10.11 08:48 수정/삭제

      이건 사용자의 생각에 따라서 다르게 느껴질 수 있는 부분이죠...ㅠㅠ 저의 경우에도 악세서리 팔아먹을 생각인가라고 했지만, 뉴초코릿폰 사용기(제 블로그에 있습니다.)의 구성품을 보시면 아쉬운 나머지 별도의 젠더를 지급하네요.

  7. 사이언휴대폰매니아 2009.11.27 23:10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이언 휴대폰들은 거의다 동영상처럼 리모콘을 주던데요
    휴대폰살때 주는 상자에 기본으로 들어있더군요
    제가 이때까지 썼던폰은 다 들어있었습니다

    • Favicon of http://jnstory.net 조남식 2009.11.27 23:38 수정/삭제

      사이언휴대폰매니아님께서 말씀하신대로 현재는 대부분 리모콘 타입으로 제공하지만, 일부 구형단말기의 경우에는 이어폰으로 받은 경우가 많습니다. (저역시...)

      그렇지만, 지금은 3.5파이잭을 사용할 수 있는 리모콘 타입을 사용해서 편리해진 것이 사실입니다. 개인적으로 이런 부분이 너무 마음에 듭니다^^

  8. ArchEviL™ 2011.12.21 10:18 수정/삭제 댓글쓰기

    3.5파이가 없는 기기의 결정적인 단점이 충전과 음악감상을 동시에 못한다는 점이 되겠지요[...]

    블루투스 쓰면 되지 않느냐는 반론이 있겠지만, 블루투스를 상시 켜놓을 수도 없고 배터리를 우걱우걱하는지라[...]

    좀 시정됐으면 합니다 ㅠㅠ

Powerd by Tistory, designed by criuce, modify by Namsik's Story
RSS
TOP